전시 정보

[전시]한국과 일본의 인류무형유산 모시짜기 특별전

기간 : 2017-08-02 ~ 2017-09-24
장소 : 누리마루 기획전시실
콘텐츠 설명 : 한국과 일본에서는 모시를 여름용 옷감으로 애용해왔다. 한국의 한산 모시와 일본의 오지야 지지미 · 에치고 조후는 모시풀을 재료로 한 직물이지만, 그것이 자라는 지역의 기후와 풍토에 맞게 서로 다른 특징을 보이며 발달해 왔다. 한국에서는 주로 충청도 서남부 지역과 전라도 지역에서 모시풀을 재배해 왔으며 특히 충남 서천군 한산 지역은 여름 평균기온이 높고 해풍으로 인해 습하고 토양이 비옥해 모시의 품질이 우수하다. 한편 일본에서는 습도가 높고 눈이 많이 내리는 니가타현 우오누마 지역을 중심으로 오래 전부터 고유의 방식으로 모시를 생산하였다. 이러한 모시직조기술은 여러 세대에 걸쳐 공동체에 뿌리 내린 전통기술로서의 가치를 인정받아 2009년에는 일본의 ‘오지야 지지미 · 에치고 조후’가, 2011년에는 한국의 ‘한산모시짜기’가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대표목록에 등재되었다. 이번 특별전은 한국과 일본의 여러 기관들이 소장하고 있는 모시짜기 도구들과 모시 직물, 모시로 지은 의류 등을 통해 한국과 일본의 전통 모시짜기 기술을 종합적으로 만나볼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
사진